트러플머쉬룸와퍼

내가 가장 좋아하는 트러플머쉬룸와퍼

트러플머쉬룸와퍼은 버섯을 좋아하는 버거킹 팬에게 강추이다.
버섯과 함께 트러플 오일과 크림소스가 들어간다.
와퍼 패티와의 조합이 잘 어울린다.
단품 6,000원, 세트 8,000원에 판매 중이다.
개인적으로 내가 가장 좋아하는 햄버거이다.
알바생은 휴식시간에 정해진 가격대에서 햄버거를 먹을 수 있다.
나는 종종 트러플 머쉬룸 와퍼를 먹었다.
내 기호에 맞게 직접 만들어 먹을 수 있었다.
그래서 머쉬룸을 가득 넣어 먹곤 했다.
그만큼 버섯을 싫어하지 않는다면 꼭 도전해보아야 할 메뉴이다.
버섯향이 풍부하기 때문에 더 맛있게 느껴진다.
소심하게 도전해보고 싶다면, 트러플 머쉬룸 와퍼주니어를 먹어보자!
주니어일지라도 햄버거 안의 구성은 똑같다.

가끔 트러플 머쉬룸 와퍼주니어를 2,900원에 판매한다.
마지막으로, 주문할 때 나만의 팁을 소개한다.
트러플 소스를 추가할 수 있다. 소스 추가는 무료이다.
하지만 트러플 소스의 향이 강할 수 있으니 신중하게 선택하자!